대한법률신문은 신문 윤리 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합니다.
          전체기사목록
          종합
          정부/종합
          국회/법률
          법무/검찰
          경찰/소방
          국토/환경
          판례
          문화/복지
          지방
          사회
          사설/칼럼
HOME >국토/환경
                          국토/환경
[제389호]산림청 최고 뉴스는 ‘개청 50주년 산림비전 선포’
언론인·직원 대상 설문조사...‘10대 뉴스’ 선정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정유년(丁酉年)을 마무리하며 ‘2017년 산림청 10대 뉴스’를 선정·발표했다고 2일 밝혔다.  10대 뉴스는 언론인, 산림청 직원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온·오프라인 설문조사를 통해 선정됐다. 문항은 산림청이 올해 배포한 보도자료(12월 18일 기준 583건)를 바탕으로 했다.  선정된 뉴스는 ①산림청, 개청 50주년 맞아 산림비전 선포 ②강릉·삼척·상주 대형산불 발생 ③100여년 만에 백두대간 품으로 돌아온 ‘백두산호랑이’ ④산림청, '땅밀림 무인 원격 감시시스템' 초기 관측으로 포항지진에 신속 대응 ⑤산림 일자리 정책 컨트롤 타워, 산림일자리혁신본부 출범 ⑥산림관광 명소! 전국 국유림 경영·경관형 명품숲 10개소 ⑦산림청, 3만3000km 등산로 정보 완전 개방으로 국민 편의·민간사업 지원 ⑧산림청장 취임 100일, 사람중심 산림자원순환경제 패러다임 도입으로 국민 행복 증진 ⑨화재에도 안전한 ‘고층 목조건축 시대’ 연다 ⑩한라산 희귀식물 종자, 백두대간수목원 시드볼트로 모이다 등 10건이다.  올해 산림청 개청 50주년을 맞아 국립수목원에서 산림정책의 새로운 비전을 선포한 소식(10월 18일)이 가장 주목 받은 뉴스로 선정됐다.  이날 산림청은 ‘기적을 넘어 국민의 산림 100년’이라는 주제로 산림일자리 창출과 생태계 보전,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복지 등을 산림비전으로 제시했다.  아울러, ‘강릉·삼척·상주 대형산불 발생(5월 6일)’과 100여 년 만에 백두대간 품으로 돌아온 ‘백두산호랑이’(1월 26일)도 국민들의 관심을 모았다.  올 5월 6일 강릉·삼척·상주에서 발생한 대형산불로 수십 년간 가꾸어 온 산림 1,103ha(축구장의 1,522배)가 불타고 142억 원에 달하는 재산 피해가 발생해 많은 국민에게 경각심을 안겨줬다.  한편, 김재현 산림청장 취임 이후 일자리 정책의 컨트롤 타워인 산림일자리혁신본부 출범(8월 11일)도 의미 있는 뉴스로 평가됐다.  산림청은 사람중심의 자원순환경제를 구현하기 위해 산림일자리혁신본부를 출범하고 2022년까지 일자리 6만개를 창출하겠다고 밝혔다.  이준산 대변인은 “산림청 10대 뉴스 선정을 통해 올 한 해 산림 정책을 결산하고 국민관심과 정책성과가 컸던 이슈들을 정리할 수 있었다.”라며 “내년에는 국민에게 더욱 쉽게 다가갈 수 있는 다양한 산림정책을 마련하고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재식 기자
[ 목록 ]
회사소개 | 연혁 | 지사소개 | 광고구독문의 | 취재요청 기사제보
대표전화 : 02) 9533-114 취재본부 02)795-2264 FAX : 02) 921-9709    등록번호 문화 다 06374
대한법률신문   발행인 : 황광만  편집국장 : 한명구  인쇄인 : 이정자   주소 : 서울시 성북구 동선동1가 43
copyrightⓒ 2007 by 대한법률신문 all right reserved       webmaster